라이프로그


성모 마리아를 부르는 간절한 기도 - Ave Maria Paien

  • 갑자기 노트르담 드 파리Notre Dame de Paris의 노래가 듣고 싶어서 듣다가 갑자기 에스메랄다Esmeralda의 <이교도의 아베마리아Ave Maria Paien>가 귀에 꽂혀서 쓰는 짤막한 포스팅. 

  • 원래 좋아했던 노래지만, 논문에 마리아 경배;;가 들어가다보니 갑자기 다르게 느껴진다. 노래에서 좀 더 절박함이 느껴진다. 내 기억이 맞다면 에스메랄다가 마녀라는 죄목으로 감옥에 갇혀서 부르는 노래였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이 노래 제목에 "이방인"이 붙여진 것처럼 에스메랄다는 집시이고 정확하게 마리아를 부르는 기도문을 알지 못한다. 아마도 교육 받지 못했던 대부분의 중세 여성도 비슷하지 않았을까, 신학적으로 완성된 기도문을 외우지는 못하더라도 (물론 라틴어 모르는 평민 신자들도 간단한 기도문은 외울 수 있었다고 한다) 마리아의 이름을 반복해서 부르면서 자비로운 성모가 자기를 구해주기를 바라지 않았을까. 가사출처는 엠넷. http://www.mnet.com/track/106718 동영상은 프랑스어버전과 우리말버전 둘 다 올려본다. 예전에 바다가 부르는 걸 직접 본 적이 있다. 오리지널팀 봤을 때는 에스메랄다역이 누구였는지 잊었지만;;






  • Ave Maria 
    성모 마리아여

    Pardonne-moi
    저의 죄를 용서하세요

    Si devant toi 
    마리아님 앞에

    Je me tiens debout 
    서 있는 저를

    Ave Maria 
    성모 마리아여

    moi qui ne sais pas me mettre a genoux 
    무릎꿇지 못하는 저를 

    Ave Maria 
    성모 마라아여

    Protege-moi 
    저를 지켜주소서

    De la misere, du mal et des fous 
    온갖 가난과 악과 광기가

    Qui regnent sur la terre 
    지배하는 이 땅에서

    Ave Maria 
    성모 마리아여

    Des etrangers il en vient de partout 
    부랑아들은 도처에서 모여듭니다.

    Ave Maria 
    성모 마리아여

    Ecoute-moi 
    귀 기울여 주소서

    Fais tomber les barrieres entre nous 
    우리들 사이에 놓인 장벽들을 떨쳐주세요

    Qui sommes tous des freres 
    우리 모두가 형제랍니다.

    Ave Maria 
    성모 마리아여

    Veille sur mes jours et sue mes nuits 
    우리의 하루와 밤을 지켜주세요

    Ave Maria 
    성모 마리아여

    Protege-moi 
    저를 지켜주세요

    Veille sur mon amour et ma vie 
    저의 사랑과 생명을 지켜봐 주세요

    Ave Maria 
    성모 마리아여


전근대의 털 난 여자들 이야기

<나의 라임오렌지 나무>라고 잘못 번역된 <Meu Pé de Laranja Lima>에 보면 수염이 난 여자 교장선생님(맞나?)이 나온다. 제제가 그 선생님을 볼 때마다 웃음을 참느라 고생했다고 써있던 것으로 기억나는데, 지금도 그렇겠지만 중세에도 털이 수북하게 난 여자가 있었으니...<아리스토텔레스의 걸작Aristotle's... » 내용보기

여자의 비밀 - 여자의 비밀스러운 뭐가 알고 싶은 건가?

얼마 전에 지도교수랑 논문 면담을 했는데 내가 보고 있는 중세 의학서인 <여자의 비밀에 대하여De secretis mulierum>의 작성 연도를 찾아보다가 지도교수가 갑자기 소리친 적이 있었다. "이거봐! 한국에 "여자의 비밀"이란 드라마가 있는데?" 그렇다-_- 나는 중세 의학서를 보고 있는데 한국에서, 심지어 작년에, <여... » 내용보기

록시땅 시어버터 인텐시브 핸드밤

록시땅 핸드크름이야 워낙 유명하지만, 시어버터 함량이 5%가 늘어난 시어버터 인텐시브 핸드밤이란 게 새로 나와서 구입해보았다. 사진이 어찌된게 다 가로로 누워있지만-_-궁극의 핸드크림을 찾아 헤맨지 어언 11년... 생각해보니 예전에 핸드크림에 대해 포스팅을 남긴 게 벌써 3년이 다 되어간다. 나에게 핸드크림은 너무너무 중요한 물건이다. 출신성분 상 책... » 내용보기

여자와 남자는 왜 서로만을 사랑해야할까 - 성녀 힐데가르트

우리의 성녀 힐데가르트는 자의에 의한 모태솔로이지만 남자와 여자 간의 사랑에는 박식함을 자랑한다. 커플 카운셀링은 양들을 보살펴야하는 종교인으로서는 필수덕목이라고 할 수 있다. 개신교에 말할 것도 없고, 지켜본 바로는 불교와 가톨릭 등 종교인이 결혼을 하지 않는 종교들도 커플 카운셀링을 해야하는 딜렘마에 처해있고. 물론 우리의 중세 성녀 힐데가르트(Hi... » 내용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