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로그


"황혼보다 어두운 자여 내 몸에 흐르는 피보다 더 붉은 자여" - 자궁 주문 by mori

제목은-_- 왕년에 좋아했던 <슬레이어즈>, 즉 <마법소녀 리나>에 나오는 주문 중에서 드래곤 슬레이브 되시겠다. 갑자기 나의 연식이 밝혀지는 것 같은데... 한 때 만화가가 꿈이었던, 파릇파릇...하지는 않았고 어두웠던-_- 중2병의 중2소녀는 당시 남자친구에게 <슬레이어즈> 화보집을 선물받지...

어쨌든-_- 중요한 것은 그게 아니라, 월경과 관련된 의례를 찾아보다보니 자궁과 관련된 주문이 나오길래 옮겨본다. 3세기 혹은 4세기에 만들어진 그리스 지역의 파피루스에서 발견된 것으로 알고 있다. 당시 그리스 의학에서는 자궁이-_- 살아있는 동물처럼 움직이며 제 자리를 떠나 다른 곳으로 이동하면 여성에게 부인병이 생긴다고 봤는데 이 부인병을 치료하기 위해 자궁에게 주문을 거는 대목이다. 최대한 중2 중2하게 옮겨보겠음 크크큭... 



중2 중2한 포스팅과는 달리 지나치게 귀여운 그림이긴 한데, 그리스 파피루스 주문서Greek magical Papyrus에 나오는 그림 중 하나. 출처는 여기. https://twitter.com/SarahEBond/status/502889328427552768 여기보면 이 주문서를 다운 받을 수 있는 링크도 있다. 그리스어를 읽을 수 있다면 좋겠지만... 몇 학기 배웠던 게 무색하게 다 까먹음.



그리스어를 영어로 옮긴 것을 내가 다시 한역으로 옮겼다. 참고한 책은 <그리스 파피루스 주문서 1권 The Greek Magical Papyri in Translation, Including the Demotic Spells, Volume 1> PGM VII. 260-71에 해당하는 내용이다. 다시 한 번 말하지만 일부러 중2 중2하게 옮긴다. 아무래도 주문이니까... 중간에 해석이 안 된 곳은 번역하지 않았다.



나는 너를 불러내노라, 자궁이여,  너는 심연 위에 세워진 자이며, 하늘과 땅과 바다, 빛 혹은 어둠이 있기 전에 있던 자이다. 너는 천사들을 창조하였으며, 가장 중요한 자이다. AMICHAMCHOU and CHOUCHAO CHEROEI OUEIACHŌ CHĒRŌEI OUEIACHŌ ODOU PROSEIONEGES, 그리고 너는 너의 왕좌를 지키고 있는 케루빔 위에 앉아있으며, 너의 자리로 다시 돌아올 것이고, 너는 갈빗뼈의 오른쪽 부분으로 가지도 않을 것이며, 갈빗뼈의 왼쪽 부분으로 가지도 않을 것이며, 개처럼 심장을 갉지도 않을 것이고 너가 있어야할 그 올바른 그 곳에 남아있을 것이며, 너는 물어뜯지도 않아 나는 너를 불러내노라, 태초에 하늘과 땅을 만든 그 분을 통해서. 할렐루야! 아멘!

이것을 주석판에 적어서 일곱 자기 색깔로 입혀라.




뒤에 "할렐루야! 아멘!" 이 부분은 그리스도교식으로 변형해서 해석한 건가 싶어서 찾아봤더니 그리스어 원문도 저렇게 되어있다. 이미 그리스도교화된 다음에 만들어진 주문인 것으로 보인다. 이럴 때는 그리스어 배운 게 효과가 있군. 번역에서 헷갈리는 것은 자궁이 거의 신처럼 높게 설명되었다는 것인데 신인지 자궁인지 일컫는게 누구인지 아마 알부러 헷갈리게 쓰인 것 같다. 일단 자궁보고 제자리로 돌아가라고 하려면 자궁을 둥기둥기해줘서 기분을 좋게해야... 그나저나 중2하게 옮기려고 했는데 일단 갈빗뼈에서 좀 망한 듯? 

핑백

  • 남중생 : 동아시아 천문학의 "월패성"은 유대교 신화의 릴리트? 2018-07-07 00:03:16 #

    ... "황혼보다 어두운 자여 내 몸에 흐르는 피보다 더 붉은 자여" - 자기성과 월패성의 정체! (제목은 mori님 오마주...) 적륜 님께서는 몇 달 전 제왕의 자격 - 칠정산 포스팅에서 세종 24년(1442년)의 천문학 서적, 칠정산 내편을 소개하셨습니다. 6장은 수금화목토성의 5 ... more

덧글

  • bullgorm 2017/05/12 08:36 # 답글

    갈빗뼈보다는 뼈로 쌓아올린 성채, 왼쪽보다는 좌(左)의 좌(座)로, 오른쪽보다는 우(右)의 좌(座)로 옮기시는 게 더 중2중2하지 않을까 조심스레 아뢰옵니다.. (너무 의역이려나요?)
  • mori 2017/05/12 09:38 #

    우앗 ㅋㅋㅋㅋㅋㅋ 딱인 것 같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 감사합니다!!!!
  • bullgorm 2017/05/12 09:42 #

    중2 아들이 있다한들 이상하지 않은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중2물이 덜 빠진지라.. 어흨.. ㅜㅜ
  • mori 2017/05/12 20:35 #

    ㅋㅋㅋㅋㅋㅋ 처음에 중2아들 두셨다는 줄 알고 깜작 놀랐어요 ㅋㅋㅋㅋㅋ 아닙니다 우리는 젊은 것입니다????
  • 이굴루운영팀 2017/05/12 10:52 # 답글

  • mori 2017/05/12 20:37 #

    만화보고 빵 터졌어요 ㅋㅋㅋㅋㅋ 사실 생리할 때 보면 좀 무섭기는 합니다-_- 너무 무시무시해서...
  • 어어.. 2017/05/12 11:08 # 삭제 답글

    할렐루야! 아멘!
  • mori 2017/05/12 20:38 #

    마지막에 저거 보고, 이건 뭐지? 이랬어요-_-
  • 라비안로즈 2017/05/12 16:41 # 답글

    저...저도 슬레이어즈 할때 중2였을듯요(...) 모리님 혹시 30중....반....????
  • mori 2017/05/12 20:38 #

    헉!!! 라비안로즈님도...? 안 그래도 적을 때 아 나의 연식이 노출되겠구나 했는데 역시!! 그나저나 같은 세계(?)를 사셨다니 넘넘 반가워요!!
  • 라비안로즈 2017/05/12 21:57 #

    저 슬레이어즈 설정집 샀었어요... ㅋㅋㅋㅋ 일어 읽기 힘들었지만 그랴도 거의 비슷하게 번역은 했더라구요
  • mori 2017/05/13 07:15 #

    헉 ㅋㅋㅋㅋㅋ 라비안로즈님 저 슬레이어즈 때문에 중학생 때 잠시 일어까지 배우고!! ㅋㅋㅋㅋㅋ 갑자기 물밀듯이 추억이!!! 넘넘 반가워요 다시한번!
  • PennyLane 2017/05/12 22:27 # 답글

    황혼보다 어두운자여 내몸에 흐르는 피보다 붉은ㅋㅋㅋㅋㅋㅋㅋㅋ저 주문 다이어리에 써놓고 외운 사람 저만 있는거 아니죠......?
    왜 이 나이에도 저게 입에 착착 붙는거죠

  • mori 2017/05/13 07:14 #

    ㅋㅋㅋㅋㅋㅋㅋㅋPennyLane님 ㅋㅋㅋㅋ 저 부끄러운데 ㅋㅋㅋㅋㅋ 저도 외운.... 앜ㅋㅋㅋㅋ 흑역사가 생각나는군요 그래도 저 때가 좋았어요!!
  • 남중생 2017/05/13 00:33 # 답글

    일곱가지 색깔로... 일곱가지... 세븐칼라...
    어, 그런데 "빛나는 월경" 카테고리가 원래 따로 있었나요? 오늘 처음 눈에 들어오네요ㅋㅋㅋ
  • mori 2017/05/13 07:13 #

    앗 ㅋㅋㅋㅋ 네 원래 있었는데 제가 포스팅하는게 종교 부분이랑 자꾸 겹치다보니 한동안 방치해놨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